• 맑음동두천 29.9℃
  • 구름조금강릉 31.2℃
  • 맑음서울 31.1℃
  • 구름조금대전 32.5℃
  • 구름많음대구 30.4℃
  • 구름많음울산 24.3℃
  • 구름많음광주 27.2℃
  • 구름많음부산 26.4℃
  • 구름많음고창 26.2℃
  • 구름많음제주 27.5℃
  • 맑음강화 27.2℃
  • 구름조금보은 31.6℃
  • 흐림금산 30.2℃
  • 구름조금강진군 27.4℃
  • 구름조금경주시 28.0℃
  • 구름조금거제 26.9℃
기상청 제공

사회

북미정상회담 1년, ‘통일’ 국민 여론 달라졌다

“통일에 공감”41%, “공감 않는다” 18%
작년 조사 대비 각각 15%p↓, 10%p↑

 

지난해 6월12일 첫 북미정상회담 이후 1년이 지난 지금, 국민이 ‘통일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한다’는 인식은 줄었고, ‘공감하지 않는다’는 인식은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20일 알바콜과 온라인 설문조사 전문기관 두잇서베이가 지난 12일부터 19일까지 성인남녀 4,838명을 대상으로 “귀하는 통일의 필요성에 공감하십니까?”라고 물은 결과에 따르면 전체의 41%가 “그렇다” 답했다.

 

나머지 28%는 “그렇지 않다”, 31%는 “보통”이라고 답해, 입장 차이를 보였다.

 

통일의 필요성에 공감한다는 답변이 가장 높은 비율을 차지하기는 했지만, 지난해 같은 조사와 비교했을 때보다는 줄어든 것이다.

 

지난해 조사(2018년 6월13일~21일, 총 3,491명 참여)에서는 “통일에 공감한다”는 응답이 56%로 과반을 넘었고, “공감하지 않는 편이다” 18%, “어느 쪽도 아니다” 26%를 기록한 바 있다.

 

“통일에 공감한다”는 응답은 15%p 줄었고, “공감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10%p 늘어난 것이다.

 

달라진 여론은 “통일이 언제쯤 이뤄지리라고 예상하는가?”에 대한 답변에서도 드러난다.

 

지난해 조사에서 응답자들의 48%는 “10년 이내” 통일이 일어날 것이라고 가장 많이 예상했고, 나머지 52%는  “10년 이후” 또는 “이뤄지지 않을 것”이라고 답했다.

 

반면, 올해에는 “10년 이내”라는 응답이 29%에 불과했다.

 

특히, 지난해 “10년 이후” 응답률은 34%였지만, 올해는 43%로 증가했고, “통일은 이뤄지지 않을 것”이라는 응답률은 18%에서 올해 28%로 높아졌다.

 

한편, 최근 이슈로 떠오른 ‘대북지원’에 대해서는 “필요성에 공감한다”는 응답이 24%였고, “공감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41%로, 반대 의견이 찬성 의견을 앞질렀다.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