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5.4℃
  • 흐림강릉 7.8℃
  • 서울 5.3℃
  • 대전 5.6℃
  • 흐림대구 4.9℃
  • 흐림울산 6.6℃
  • 광주 8.4℃
  • 흐림부산 8.1℃
  • 흐림고창 6.5℃
  • 제주 11.3℃
  • 흐림강화 4.9℃
  • 흐림보은 4.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4℃
  • 흐림경주시 4.2℃
  • 흐림거제 7.9℃
기상청 제공

뉴스

전체기사 보기

문 대통령, 대구 직접 방문 "특별재난지역 선포만으로는 충분치 않을 것, 추경 예산 편성 적극 반영"

"이번 주 안으로 확진자 증가세에 뚜렷한 변곡점 만들어내야 할 것"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대구·경북 지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상황이 매우 엄중하기 때문에 특별재난지역 선포만으로는 충분하지 않을 것이다. 충분한 재정 지원을 위해 국회 동의를 얻어 추경 예산 편성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겠다"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대구를 직접 방문해 대구광역시청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대구지역 특별대책회의'에서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대구·경북이 겪고 있는 사회경제적 피해를 덜어드리기 위해 특단의 지원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 이 지역은 그야말로 복합 위기 지역이 되고 있다"라며 "재난으로 인한 직접적인 피해는 물론 민생경제와 일상생활에도 막대한 피해를 주고 있다. 정부는 특별교부세와 예비비를 포함한 긴급 예산을 신속하게 집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정부는 범국가적 역량을 모아 대구·경북과 함께 바이러스와의 싸움에서 반드시 승리하겠다"라며 "정부는 군과 경찰까지 투입하고, 민간 의료 인력의 지원을 포함하여 범국가적인 총력 지원 체제를 가동했다. 코로나19의 지역 내 확산과 지역 외 확산을 반드시 막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문제는 시간과 속도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