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3.8℃
  • 맑음강릉 11.5℃
  • 맑음서울 12.2℃
  • 맑음대전 15.0℃
  • 맑음대구 15.4℃
  • 맑음울산 13.6℃
  • 맑음광주 14.5℃
  • 맑음부산 12.5℃
  • 맑음고창 10.2℃
  • 맑음제주 12.7℃
  • 맑음강화 13.2℃
  • 맑음보은 14.1℃
  • 맑음금산 13.5℃
  • 맑음강진군 14.4℃
  • 맑음경주시 15.5℃
  • 맑음거제 14.4℃
기상청 제공

교육

전체기사 보기

경기도교육청, 2~20일까지 교육급여·교육비 새학기 집중신청기간 운영

교육부문 물가상승률 1.4%반영・고등학교 부교재비 약 60% 인상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2일부터 20일까지 취약계층 교육기회 제공을 위해 교육급여와 초중고 학생 교육비 지원 집중 신청 기간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교육급여 대상은 가구 소득・재산 조사 결과 기준 중위소득 50% 이하인 경우로 4인 가구 기준 월 소득 인정액이 237만원 이하 가정의 학생이다.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학용품비와 부교재비로 초등학생은 20만 6천원, 중학생은 29만 5천원, 고등학생은 42만 2천 200원을 지원받는다. 고등학생은 고교무상교육과 중복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입학금‧수업료‧교과서대 전액을 추가 지원받을 수 있다. 도교육청은 올해 교육비 규모를 현실화해 교육부분 물가 상승률 1.4%를 반영해 교육급여 항목별 지원금을 높였다. 이와 더불어 그간 중학교와 같은 금액으로 지원하던 고등학교 부교재비도 약 60% 인상했다. 교육비 대상은 중위소득 60% 이하로 4인 가구 기준 월 소득 인정액 284만원 이하 가정의 학생으로, 대상자로 선정되면 고교 학비, 급식비, 인터넷 통신비, PC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도교육청은 특히 교육비 가운데 방과후학교 자유수강권 지원 대상은 중위소득 66%까지로 도교육청 자체 기준을 완화해 4인 가구 기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