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8.1℃
  • 맑음강릉 -2.9℃
  • 맑음서울 -6.1℃
  • 구름조금대전 -3.0℃
  • 맑음대구 -0.6℃
  • 맑음울산 1.1℃
  • 구름많음광주 0.2℃
  • 맑음부산 2.8℃
  • 구름많음고창 0.1℃
  • 맑음제주 6.6℃
  • 맑음강화 -6.9℃
  • 맑음보은 -4.4℃
  • 맑음금산 -2.6℃
  • 맑음강진군 2.0℃
  • 맑음경주시 -0.5℃
  • 맑음거제 3.0℃
기상청 제공

정치

전체기사 보기

김선동 국민의힘 전 사무총장, 서울시장 경선출마

"65세 이상 1가구 1주택자 종부세 면제" "한강 및 북한산 세계적 관광자원화" 의미 있는 서울시 공약 제시...주목도 높아

김선동 국민의힘 전 사무총장은 요즘 정치인들 중에서는 드물게 예절이 밝고 겸손하다. 서울 도봉구에서 재선을 했는데, 지난 번 선거에서 근소한 차로 낙선했다. 하지만 인품이 높고 포용력 있어 즉각적으로 김종인 대표 체제에서 사무총장으로 중용됐다. 김 전 사무총장은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하고 현재 당내 경선을 열심히 뛰고 있다. 그의 공약은 이전 서울시장들이 생각하지 못했던 매우 파격적이면서도 현실적인 것들이 많아 공약만 놓고 보면 유력한 후보로 보인다. 이상용 M이코노미 수석논설주간이 그의 사무실이 있는 도봉구를 찾아갔다. Q. 서울시장 후보로 출마했는데 시장 후보로서 경쟁력은 어디에 있다고 생각하고 있는지요? A. 저의 가장 큰 경쟁력은 서울을 사랑하는 진실 된 마음이라고 생각합니다. 역대 서울시장을 보면 시장직을 대통령 선거로 가는 징검다리라고 생각했던 것 같습니다. 서울은 대한민국 수도이지 않습니까. 서울이 잘 발전되고 살기 좋은 곳이 되지 않으면 대한민국이 잘 되지 않습니다. 아울러 제가 실력을 갖춘, 준비가 된 서울시장 후보라는 점을 감히 말씀드립니다. 미국의 프랜클린 루즈벨트 대통령이 세계적인 대공황이 왔을 때 미국의 리더십을 발휘한 대통령으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