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8℃
  • 구름많음강릉 6.2℃
  • 구름많음서울 3.5℃
  • 흐림대전 3.4℃
  • 흐림대구 5.9℃
  • 흐림울산 6.2℃
  • 흐림광주 6.9℃
  • 구름많음부산 7.6℃
  • 흐림고창 5.4℃
  • 흐림제주 11.6℃
  • 구름많음강화 0.9℃
  • 흐림보은 -0.7℃
  • 흐림금산 0.7℃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7.2℃
  • 구름많음거제 7.1℃
기상청 제공

사회

현각스님 "석가모니의 가르침 전혀 모르는 도둑놈뿐" 혜민스님 강하게 비판

혜민스님 최근 예능프로그램 출연해 '남산타워 뷰' 서울 도심 자택 공개
'무소유' 강조해온 언행과 불일치 비판 논란
현각스님 " 단지 사업자, 배우뿐…진정한 참선 경험 전혀 없다"

URL복사

 

‘푸른 눈의 수행자’로 알려진 현각스님이 최근 건물주 논란과 시세차익 의혹을 받는 혜민스님을 강하게 비판했다.

 

현각스님은 15일 자신 페이스북에 그동안 무소유를 강조해온 혜민스님의 사진을 올리며 "석지 마! 연예인뿐"이라며 "일체 석가모니의 가르침 전혀 모르는 도둑놈뿐이야"라고 했다.

 

이어 "부처님의 가르침을 팔아먹는 지옥으로 가고 있는 기생충뿐이야"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혜민스님은 최근 한 프로그램에 출연해 신의 ‘풀 소유 일상’을 공유해 화제가 됐다. 하지만 그동안 무소유를 강조해온 발언들과 배치되는 이중적인 행보에 논란이 일었다.

 

현각스님은 페이스북에 올린 다른 글에선 "그는 단지 사업자, 배우뿐이다"라며 "그는 진정한 참선한 경험이 전혀 없다"라고 했다.

 

또 "그의 책을 접하는 유럽 사람들은 산(선) 불교의 요점에 대해 매우 피상적인 감각을 가지고 있다고 불평한다"라며 "그의 헛소리 가르침의 심각한 실수를 바로 잡는데 많은 에너지를 써야 한다"라고 했다.

 

미국 예일대와 하버드 대학원에서 공부한 현각스님은 1990년 숭산 큰스님의 법문을 듣고 출가했다. 이후 불교 입문과 수행담을 적은 책 '만행 하버드에서 화계사까지'를 내 큰 관심을 모았다.

 

하지만 2016년 7월 한국 불교문화에 대해 비판하며 한국을 떠나겠다고 밝혔다. 이후 현각스님은 유럽지역에서 선 수행 관련 센터를 운영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