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6.7℃
  • 구름많음강릉 25.1℃
  • 맑음서울 27.7℃
  • 맑음대전 27.7℃
  • 맑음대구 25.7℃
  • 구름조금울산 24.4℃
  • 맑음광주 28.3℃
  • 맑음부산 25.0℃
  • 맑음고창 24.9℃
  • 구름조금제주 25.0℃
  • 맑음강화 24.7℃
  • 맑음보은 24.9℃
  • 맑음금산 26.4℃
  • 구름조금강진군 26.6℃
  • 구름조금경주시 23.8℃
  • 맑음거제 24.2℃
기상청 제공

스페셜

〔일상의 경제학〕 돼지 농장에서 생긴 일

운전기사 뒷자리에 앉아 출퇴근하는 사장님들의 눈에 가장 잘 띄는 건물이 어딜까? 그런 건물에 건축회사 간판을 걸면 사무실이 없더라도 건축의뢰를 받을 수 있을 것 같았다. 최근 남의 집 머슴살이를 끝내고 자립한 그는 사무실 낼 돈이 없었으나 건물관리인에게 매달 얼마간의 돈을 내고 건물 옥상에 그의 누이동생의 전화번호가 적힌 가짜 건축회사 간판을 달기로 했다. 그런데 일주일쯤 지났을까, 누이동생이 전화를 받았다면서 넘겨준 연락처는 어느 돼지 농장 총무의 번호였다.

 

돼지 새끼들이 죽어 나가는 농장

 

“우리 회사 사장님이 출근하시다가 로터리 건물 위의 옥상에 붙은 건축회사 간판을 보셨나 봅니다. 돼지우리 공사는 튼튼하고 안전해야 하니까 큰 회사에 맡겨야 한다고 하시면서 저 보고 연락을 하라고 해서 전화를 드렸습니다.”

 

돼지 농장 총무가 어떻게 알고 전화를 했는지 궁금했던 그는 총무의 설명을 듣고, 간판을 옥상에 걸어두길 잘 했다고 속으로 생각했다. 그가 찾아간 돼지우리는 충북과 경기도 경계 지역에 있었는데, 수천 마리의 새끼 돼지를 반년 동안 키워 마장동으로 보내는 그가 상상한 규모보다 큰 농장이었다.

 

“돼지 새끼들이 자꾸 죽는데 이유를 모르겠어요. 병 때문이 아닌데 추워서 그런지 잘 크지도 않고요. 그래서 돼지우리를 다시 지어보려는 것입니다”라고 40대 초반의 총무가 그에게 설명했다. 돼지 농장은 처음이었지만 자신이 고향 시골에서 돼지를 키워본 그는 경험을 살려 말했다.

 

 

“저도 돼지를 키워봐서 아는데요. 돼지는 매우 추울 때 얼어 죽거든요. 그래서 우리에 짚을 듬뿍 넣어줬지요. 여기는 콘크리트 바닥입니다. 콘크리트 바닥은 물청소하긴 좋지만 한 겨울철에는 얼음판같이 냉골로 바뀝니다. 제가 오늘 밤 여기를 지켜보면서 돼지 새끼 상태를 살펴보고, 어떤 돼지우리가 지어야 좋을지 사장님에게 말씀드리겠습니다.”

 

그날 밤 그가 있어본 돼지우리는 시베리아처럼 추웠다. 바깥의 매서운 한기가 아무렇게나 쌓은 돼지우리 벽돌 틈을 타고 바람에 전깃줄 엉키는 소리를 내며 들어왔고, 이런 매서운 바깥의 한기를 견디지 못한 돼지 새끼들이 어쩔 줄 모르고 우왕좌왕하다가 저체온으로 얼어 죽고 있다는 결론을 내렸다.

 

다음 날 그는 사장에게 어젯밤에 자신이 보았던 상황을 그대로 보고했다. “돼지우리 안이 엄청나게 추었습니다. 제가 있어 봤거든요. 돼지 새끼들이 말을 못해서 그렇지, 추워서 얼어 죽을 것 같다고 제게 꽥꽥거리는 듯했습니다. 사람도 한겨울에 냉골에서 자다가 죽을 수 있잖아요. 돼지도 사람과 똑같습니다. 사장님, 돼지 새끼는 얼어 죽고 있어요,”

 

그의 보고에 충격을 받은 사장이 전 직원들을 사장실로 호출해 버럭 소리를 질렀다. “당신들 말이야, 돼지가 왜 죽는지 몰랐어? 이 사람이 어제 돼지우리에 있어 보니 우리 돼지 새끼가 추워서 얼어 죽는다는 거야, 그래 돼지를 수십 년 키웠다면서 돼지가 얼어 죽는지도 몰랐단 말이야? 우리 돼지 농장을 다시 지을 거야.

 

이 사장님이 하라는 대로 해 알았어? 사장님, 우리 돼지우리를 어떻게 지을 실 겁니까?” 사장의 분노가 끝나는 동시에 모든 사람의 시선이 그에게 쏠리자 그는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 현장에서 느낀 그대로 말했다.

 

“돼지도 사람과 똑같습니다. 사람들의 방처럼 보일러를 놓고 벽을 두껍게 하고 스티로폼으로 외벽과 천장을 단열처리를 해서 돼지우리 전체를 단열 박스 형태로 만들면 될 것 같습니다. 그러면 돼지는 추위에 견디고 잘 클 것입니다.”

 

돼지도 사람과 똑같은 존재이니까 온돌방을 만들어주자는 그의 아이디어에 수십 년 돼지를 키워온 전문가들은 일순 당황하지 않을 수가 없었다. 사장이 최종적으로 말했다. “좋습니다. 우리 시범으로 돼지우리 한 동을 고쳐주십시오. 만약 효과가 있다면 우리 농장 전체를 고치겠습니다.” → 2편으로 이어집니다

 


배너